2024.06.20 (목)

어제 방문자
4,828

특별기사

도마와 칼 등 기생 유해 곰팡이로 인한 아플라톡신, 연구결과 간암 유발 가능성 EM 미생물로 해결하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도마와 칼 등 주방 용품에 기생한 유해 곰팡이로 생성된 아플라톡신이 음식 오염물질로 간암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것이 밝혀졌다.

 

아플라톡신은 음식물에서 발견되는 유독한 화합물 중 하나로, 번번한 음식 오염물질로부터 유래한다는 것이 연구 결과로 나타났다. 이러한 발견은 주방 용품의 관리와 사용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한다.

 

그러나, 해결책으로서 유익한 미생물의 활용이 떠오르고 있다. 특히, 유정룡효소과학에서 개발한 '행복한 도가수EM'  제품은 도마와 주방에 사용할 수 있는 유산균으로, 아플라톡신을 중화하고 유해균을 살균하는 뛰어난 효능을 지니고 있다. 사용법은 스프레이 공병 500ml에 물을 가득 채우고 유산균 EM을 병뚜껑으로 한 뚜껑 넣고, 도마나 주방에 뿌려 주면 된다. 하루에 한번 수시로 뿌려져야 효과가 좋다고 한다. 

 

행복한 도가수는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으며, 도마와 칼 등의 주방용품에 사용할 뿐만 아니라 먹을 수 있는 형태로도 제공되어 많은 이들에게 각광을 받고 있다. 이 제품은 음식물 오염물질로부터 건강을 보호하고 안전한 환경을 유지하는데 기여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배너